장준하, 묻지 못한 진실

장준하 의문사 사건 조사관의 대국민 보고서

고상만 지음

발행일 2012년 11월 26일
ISBN 9788971995099 03900
면수 312쪽
판형 국판 148x210mm
가격 13,000원 (전자책: 9,100원)
분류 역사·인물 단행본
한 줄 소개
2074년까지 장준하 관련 자료를 비공개하기로 결정한 정부에 맞서 담당 조사관이 최초로 밝히는 사건의 전말과 진실!
주요 내용

2074년까지 장준하 관련 자료를 비공개하기로 결정한 정부에 맞서 담당 조사관이 최초로 밝히는 사건의 전말과 진실!

1975년 8월 17일 경기도 포천 약사봉에서 실족 추락사했다고 알려진 장준하 선생의 죽음을 둘러싸고 그간 숱한 의혹과 소문이 무성했지만 한 번도 사건의 전모가 제대로 밝혀진 적은 없었다.
그러던 차에 37년이 지난 2012년 8월 1일, 장준하 선생의 유골이 세상 빛을 보게 되면서 ‘진상규명 불능’으로 처리된 이 사건이 순식간에 언론과 세인의 높은 관심을 불러일으키게 되었다.
이에 이 사건의 전말을 가장 잘 알고 있는 담당 조사관 고상만이 지금까지 알려진 장준하 의문사 사건의 모든 것을 국민에게 낱낱이 밝히고, 그간 알려지지 않았던 사실들과 여전히 오해에 가려져 있는 부분들을 하나하나 짚어줌으로써 이 사건의 재조사가 시급함을 역설한다.
소문으로만 떠돌던 부분은 물론 최초로 공개하는 자료들, 유일한 목격자를 자처하는 김용환을 비롯해 김대중 전 대통령과 법정 스님, 9년 3개월이나 박정희의 비서실장을 지낸 김정렴 등 당대 주요 인물들과 나눈 상세한 대화가 실려 있어 이 사건을 총체적으로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준다.

차례

추천사 1—고상만 선생, 참으로 고맙소(정연주, 전 KBS 사장)
추천사 2—검은 구름 흩어지면 밝은 달 절로 드러난다(명진, 전 봉은사 주지)

프롤로그—나는 왜 이 글을 쓸 수밖에 없었나
37년 만에 나타난 장준하의 엄숙한 외침
장준하 관련 기록 2074년까지 비공개? 내가 책을 쓴 이유!

1장 독립군 장준하 대 친일파 박정희

장준하를 처음 만나다 / 삼성 사카린 밀수 사건, “박정희는……”
장준하, 그는 어떤 사람이었나? / 연인을 위해 일본군 징집을 선택한 장준하
일본군 탈출 후 임시정부를 향한 6,000리 대장정 / 장준하, 『사상계』를 통해 언론인으로 서다
장준하와 박정희의 격돌은 운명 / 장준하의 두 번째 구속, 정치의 길로 접어들다
돈 없는 장준하의 선거운동, ‘사탕과 손수건’의 비밀 / 편치 않은 정치인의 길
박정희의 영구집권 계획을 폭로한 김대중 / 표를 달라고 하지 않겠다던 박정희, 그가 지킨 약속은……
민주주의와 인권 압살, ‘유신시대’의 개막 / 긴급조치 남발, ‘거대한 감옥’으로 변한 대한민국
장준하를 석방하라, 미국 정부의 압력

2장 장준하 사건 조사관이 되다

김대중 대통령의 인권 관련 업적 세 가지 / ‘교수의 양심’ 최종길 교수가 맞이한 참담한 최후
1973년 10월 19일, 중정에서는 무슨 일이 있었나? / 의문사위원회가 규명한 사건들
1986년 서울대 김성수, 1998년 판문점 김훈 중위 의문사 사건
의문사 첫 번째 담당 사건, ‘남현진 이병 의문사’ / 구타 진술을 은폐한 군 헌병대 수사
헌병대 수사관도 믿지 않는 ‘구타 없는 군대’ / 밝혀진 남현진 이병 의문사의 진실
당신이 맡을 사건은 따로 있소 / 장준하 의문사 사건 조사관이 되다

3장 장준하 사건은 왜 의문사인가

1975년 8월 17일, 장준하를 본 사람들 / 장준하 사건에 얽힌 ‘오해와 진실’
구당 김남수의 장준하 치료설? / 김남수는 왜 장준하를 치료했다고 주장했을까?
장준하 사건 조사팀이 세운 세 가지 원칙 / 답은 늘 쉬운 곳에 있었다
폐기된 ‘88년 경찰 재조사’ 기록을 찾아라! / 극적으로 찾아낸 장준하 의문사 관련 기록들
사라진 ‘1시간 7분’ 증언, 녹음테이프를 찾다 / 국가와 민간 전문가를 동원한 음성 복원 싸움
사건 후 3일간 행적이 묘연한 목격자? / 김용환, 그는 왜 사실이 아닌 신원보증을 말하나
김용환, 그는 누구인가 / 직업 없이 무슨 돈으로 살았을까
1971년 이후 사라진 김용환이 다시 장준하에게 나타나다

4장 목격자 김용환, 그에게 묻다

김용환은 정말 목격자인가? / 장준하는 정말 군인 두 명을 만났을까
장준하의 약사봉 산행은 과연 사실일까 / 최초 공개, 1975년 8월 20일 김용환은 뭐라고 말했나
장준하는 나무를 잡은 사실이 없다? 목격자의 ‘반란’ / 사건 직후 사라진 목격자의 미스터리
사라진 그가 다시 사건 현장에 나타났다? / 장준하는 약사봉을 등반하지 않았다
장준하는 정말 벼랑에서 추락했나? / 사라진 보안사령관 직보 문서
유족에게 걸려온 괴전화의 정체를 추적하다 / 중앙정보부 ‘중요 상황 보고’에 적힌 괴전화의 주인공
괴전화를 했다는 김용환의 분노, “모두 조작이다” / 괴전화를 부정한 이유, ‘새로운 늪’
김용환은 중정의 ‘사설 정보원’이다? / 김용환의 ‘특수인물 존안 카드’?
‘박정희’의 9년 3개월 비서실장, 김정렴을 만나다 / “장준하가 누구지?”, 생각지도 못한 김정렴의 반격
뜬금없는 김정렴의 발언, ‘긴급조치 10호’와 김재규의 비밀
김정렴이 들려준 ‘박근혜와 구국선교단’, 그리고 진실 / ‘무소유’ 법정 스님이 말하는 장준하의 거사
장준하의 거사를 알고 있었던 중정 / 1975년 7월 29일 김대중과 장준하는 왜 만났나?
김대중 전 대통령이 전해준 ‘조언’ / 2004년 3월, 의문사위원회는 왜 시국성명을 발표했나?
감사원으로부터 받은 시국선언 배후 조사 / ‘개구리 소년’ 법의학자, 마지막 희망을 쏘다

에필로그—장준하 사건은 왜 진상규명 불능으로 결정되었나
장준하 사건 재조사를 위해 선택한 ‘진상규명 불능’
7인 위원의 표결, 그 결과는……
장준하 사건 ‘인정’ 의견, 한상범 위원장 ‘소수에 또 소수 의견’
이 세상 또 다른 두 사람 위해 진실 가려야

지은이·옮긴이

고상만 지음

독자 서평
번호 도서 제목 댓글 글쓴이 작성일
1 장준하, 묻지 못한 진실 - 고상만지음/돌베개
조통 2015.2.13
전자책 정보
발행일 2013년 12월 27일
ISBN | 가격 9,1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