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너머

얽힘·고통·타자에 대한 열 가지 물음

전의령

발행일 2022년 3월 4일
ISBN 9791191438543 03300
면수 189쪽
가격 13,000원
한 줄 소개
인간과 동물이 만났을 때 벌어지는 일들에 대한 10가지 이야기
주요 내용

집사, 개유치원, 펫페어, 캣맘, 안락사, 오랑우탄 자활센터

인간과 동물이 만나면 어떤 일이 벌어지는가?

 

동물복지와 동물권이 가리고 있는 것들에 대한 인류학적 탐구

동물해방·비건·동물복지·동물권…. 인간과 동물의 관계를 비판적으로 성찰하는 논의에서 쉽게 볼 수 있는 키워드들이다. 여기에는 인간이 동물에게 가하는 일방적인 폭력을 되짚으며 일상적으로 실천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고, 근본적으로 타자와 고통에 대해 사유하려는 시도가 담겨 있다. 『동물 너머』는 이러한 작업이 지닌 가치와 의의를 존중하되 시선의 방향을 비틀어보자고 제안하는 작은 외침이다. 동물의 권리나 복지에 대한 담론으로는 충분히 포착되지 않는 부분이 있음을 인지하고, 동물 ‘넘어’ 존재들을 두루 아우르며 기존의 동물 담론 ‘너머’에 산적한 문제들을 마주하자는 것이다. 이에 인간과 동물이 만났을 때 벌어지는 10가지 장면을 인류학자의 눈으로 찬찬히 보여주면서 동시에 10가지 물음을 던진다. 자연스럽게 이 작업은 결국 지금의 한국사회가 사회적 약자를 어떻게 대하고, 차별과 혐오에 어떻게 대응하는지 숙고해보는 탐구로 이어진다. 동물에 대해 질문하고 그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일이 곧 우리 주변과 나 자신을 돌아보는 과정이 될 수밖에 없음을 이 책을 통해 확인하게 될 것이다.

차례

왜 ‘동물 너머’인가?

Ⅰ. 얽힘
1. 반려동물과 아이
2. 자본, 미디어 그리고 반려인의 마음
3. 인간과 동물이라는 이분법
4. 재건축 현장의 길고양이들
5. 고통은 전염된다

Ⅱ. 고통과 타자
6. 아시아에서 구조된 개들
7. 동물싸움의 현재적 불만
8. 개고기 문화를 존중한다는 말
9. 퓨마의 죽음에 쏟아진 애도
10. 고통의 이미지 속 타자

코로나19, 어떤 위기?

미주
참고문헌
찾아보기

지은이·옮긴이

전의령

인류학자. 한국의 반다문화·난민반대 담론에 스며든 신자유주의적 정동과 동물복지의 자유주의 윤리에 관한 작업을 해왔다.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사학을 전공한 후, 미국 코넬대학교 아시아학과에서 네팔의 반인신매매 활동 단체들에 관한 논문으로 석사학위를, 노스캐롤라이나대학교 인류학과에서 한국의 이주·다문화 담론에 관한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전북대학교 고고문화인류학과 부교수로 재직 중이며, 유기동물보호 현장에서 일어나는 종간(interspecies) 연민 그리고 난민 담론의 인종·젠더 정치에 관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독자 의견
서평 쓰기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