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를 꿈꾼 여성들

‘그들’만의 우주에 도전한 13명의 비행사

타냐 리 스톤 지음 | 김충선 옮김

원제 Almost Astronauts
원서 부제 13 Women Who Dared to Dream
발행일 2021년 1월 11일
ISBN 9788971997499 44500
면수 216쪽
판형 변형판 152x214, 반양장
가격 13,000원
분류 생각하는돌
수상∙선정 2010 로버트 F. 시버트 논픽션 상
2010 미국도서관협회 청소년을 위한 최고의 책

2021년 2월 어린이천문대 추천도서
2021년 2월 독서국민운동본부 추천도서

한 줄 소개
백인 남성에게만 허락되었던 우주에 도전한 13명의 여성 개척자 '머큐리 서틴' 이야기
주요 내용

우주를-꿈꾼-여성들_상세-페이지

 

“이 광활한 우주 전체가 남성에게만 속한다는 것은 상상할 수 없는 일입니다.”

 

여성을 자립할 수 있는 한 사람으로 인정하지 않던 시대,
‘사회질서’라는 이름의 편견에 맞서 제 날개로 우주를 날아오르려 한 여성들

그들은 충분한 자격을 갖추었다. 시대의 편견에 맞섰다.
그리고 다음 세대 여성들의 우주를 열었다.

우주 비행사에게 필요한 자질은 무엇일까?
우수한 비행 실력과 강인한 체력, 뛰어난 판단력과 스트레스 적응력, 어떤 상황에도 굴하지 않는 의지와 용기.
그런데 나사가 막 창립되었을 때에는 불문의 규칙이 하나 더 있었다. 백인 남성일 것.

당시 최정예 남성 조종사들보다 더 우주 비행에 적합한 능력과 정부의 판단에 도전할 만한 용기를 스스로 증명해 보인 여성들이 있었다.
이들은 편견과 질투, 그리고 부통령이 휘갈긴 메모 때문에 우주로 날아오르지 못했다. 그러나 훗날 다른 여성들이 제트기를 조종하고 우주 사령관이 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우주를 꿈꾼 여성들』은 빠른 전개와 생생한 서술, 시대를 읽을 수 있는 만평과 사진 등 풍부한 도판을 통해 우주 경쟁이 막 시작된 1960년대 초 미국으로 독자를 이끈다.
변화를 꺼리는 나사와 워싱턴 정가의 권력자들, 여성에 대한 통념을 여실히 보여 주는 언론, 오만한 남성 동료들 사이에서 우주 시대의 진정한 개척자들이 펼쳐 보이는 놀라운 이야기는 하늘 밖 우주를 꿈꾸는 십대 독자는 물론 자신의 자리를 찾고 지키려 애쓰는 우리 모두의 가슴을 떨리게 한다.

 

일단 이 책을 손에 들고 읽기 시작하자 중간에 내려놓을 수 없었다. 30년에 걸쳐 비행 경력을 쌓아 왔지만 ‘머큐리 13’에 관한 이야기는 여전히 내게 영감을 준다. 타냐 리 스톤이 우리에게 알려 주듯 이 여성들의 단호한 결단과 열정을 토대 삼아 여성이 우주로 한 발 두 발 내디딜 수 있는 길을 닦을 수 있었다. 이 책을 읽는 모든 이들이 비행의 즐거움과 지구를 넘어선 우주로의 모험이라는 굉장한 영광을 함께 경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
— 아일린 M. 콜린스(우주왕복선 최초의 여성 사령관)

 

 

이들의 이야기는 실패담이라기보다 오히려 빛나는 용맹과 거칠 것 없는 결단력으로 시대를 뒤흔든 여성들의 영웅담으로 기억될 것이다. 무협지를 방불케 하는 이들의 흥미진진한 이야기는 여성을 가족이나 친구로, 동료나 상사나 고객으로, 제자나 스승으로,  혹은 같은 행성의 이웃으로 둔 남성들에게도 일깨워 줄 것이다, 여성과 공존하는 것이 의자 뺏기가 아니라 인류의 지평을 두 배로 넓히는 일임을.
― 심채경(행성과학자, 한국천문연구원 선임연구원)

차례

서문 – 마거릿 A. 와이트캠프 10

1. 발사 38년 전 13
2. 저는 바로 제안을 받아들였습니다 21
3. 그다지 의미 없는 테스트 47
4. 우리 엄마는 달에 갈 거야! 63
5. 현실이라기엔 실감이 안 났어요 81
6. 유감스러운 소식입니다만… 93
7. 이제 그만 좀 합시다! 103
8. 이 프로그램을 이끄는 건 나란 말입니다! 117
9. 모두 우리 남자들입니다 131
10. 여성을 우주로 보낼 뜻이 없었습니다 145
11. 우리는 여성 승객이 아니라 여성 운전사를 보고 싶습니다 155
12. 저 자신이 살아 있는 증거 같아요 167

작가의 말 182
감사의 말 186
덧붙이는 말 188
옮긴이의 말 190
참고 문헌 194
인용 출처 200
사진 출처 208
찾아보기 210

지은이·옮긴이

타냐 리 스톤 지음

오벌린 칼리지에서 영문학을 전공하고 편집자로 일했다. 《스쿨 라이브러리 저널》 《혼북 매거진》 《뉴욕 타임스》 등에 글을 기고한다. 어린이·청소년책을 쓰는 전업 작가로서 특히 역사 속 잊힌 사람들의 이야기, 세상이 거의 혹은 전혀 알지 못하는 실제 이야기에 관심이 많다. 『용기에는 색깔이 없다』(Courage Has No Color)로 NAACP(전미유색인지위향상협회) 이미지 상, 『좋은 녀석, 나쁜 녀석, 그리고 바비』(The Good, the Bad, and the Barbie)로 골든 카이트 상을 받았으며, 『우주를 꿈꾼 여성들』로 플로라 스티글리츠 스트라우스 상과 로버트 F. 시버트 메달 등을 받았다. 국내에는 『걸 라이징』 『나는 꼭 의사가 될 거예요!』 『알렉산더 콜더 ― 움직이는 미술 전시회』 등이 소개되었다.

김충선 옮김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프랑스어와 정치학을, 연세대학교 대학원에서 유럽지역학을 공부했다.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놀랍다! 명연설로 배우는 세계의 논술』(1~3권) 『나도 멋진 프로가 될 거야, 과학』 등이 있다.

편집자 100자평
이것은 단지 불운한 실패담이 아니다. ‘머큐리 서틴’ 여성들은 각종 항공 분야에서 ‘여성 최초’ 타이틀을 거머쥐며 여성이 나설 자리를 확보했고, 여성 동료 및 후배들을 위해 협회를 조직했고, 여성 조종사들을 기념하는 박물관을 설립했다. 청문회로 유명세를 탄 제인 하트는 여권운동의 주역이 되었다. 그들 자신을 위해서 당장은 바꿀 수 없었던 낡은 ‘사회질서’에 계속해서 맞섰다. 더 많은 여성들이 그들과 함께했다. 성층권도 벗어나지 못한 그들의 이야기는 여느 우주 영화보다 극적이고 파란만장하다.
독자 의견
서평 쓰기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