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라

서울대학교 역사교육과와 국문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규장각한국학연구원 선임연구원으로 재직 중이다. 논문으로 「낙하생 이학규 서간문의 자기서사적 특성」, 「유만주의 『수호전』 독법」, 「『흠영』, 분열된 자아의 기록」, 「심대윤의 자기서사」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