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경의 깊이

강요배 예술 산문
강요배 지음 | 4도 | 370쪽 내외

” 진정한 분노 뒤에는 따뜻한 마음이 있다.
뜨거운 사랑이 있기에 분노가 가능하다고 본다.
복수초가 스스로 에너지를 내서 눈을 녹이듯이,
그런 에너지가 분출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

제주 4·3과 관련한 작품 <동백꽃 지다>로 널리 알려진 화가 강요배의 글과 그림을 엮은 에세이다. 자연과 역사, 민중이라는 주제를 중심으로 오랫동안 삶과 세계를 응시하며 강렬한 필치로 미적 영감을 표현해온 화가 강요배의 예술 세계를 글과 그림으로 만난다.

3 + 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