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자의 탄생: 포스트-포스트 시대의 지식 생산과 글쓰기

나는 왜 이런 연구를 하고 글을 쓰는가?

우리는 어떤 세상을 살고 있는가?

젊은 인문사회 연구자 10명의 지적 좌표와 궤적들

 

문화연구·사회학·국문학·여성학·인류학·영문학 등 비판적 사회연구의 전통에 속하는 다양한 전공, 작가·평론가·국내외 박사과정 대학원생과 교수 등 다양한 위치의 연구자 10명이 개인적 경험과 연구 경험을 엮어서 2000년대 이후 한국사회의 변화를 그려내며, 인문사회 연구를 한다는 것에 대해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는 책. 2000년대 이후 ‘분과학문’ 또는 ‘학계’ 안팎을 오가며 연구자로 살아온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사회와 시민들과의 연결을 놓지 않는 지식 생산이 어떻게 가능한지 되묻는다.

출간된 도서

5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