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지지 않는 사람들

20세기를 온몸으로 살아간 49인의 초상

서경식, 이목 지음

원제 過ぎ去らない人々―難民の世紀の墓碑銘
발행일 2007년 9월 18일
ISBN 9788971992876 03990
면수 336쪽
판형 국판 148x210mm
가격 13,000원
분류 인문교양·사회과학 단행본
한 줄 소개
디아스포라 서경식이 만난 ‘20세기의 증인들’ 49인. 식민지배와 전쟁, 국가주의, 자본주의의 폭력에 맞서 온몸을 던진, 잊혀서는 안 될 이들의 삶과 죽음을 통해 20세기를 읽는다.
주요 내용

디아스포라 서경식이 잊혀서는 안 될 ‘20세기의 증인들’ 49인의 삶과 죽음을 통해 20세기를 읽는다. 재일조선인으로서 디아스포라적 존재의 기억과 정체성에 대해 발언을 계속해온 저자는, 이 책에서 식민지배와 전쟁, 국가주의, 자본주의의 폭력에 맞서 온몸을 던졌던 예술가, 혁명가, 정치인, 학자, 그리고 민중 들을 애정 어린 시선으로 반추한다.

차례

한국어판을 펴내며
머리말

페데리코 가르시아 로르카 ― 시인이 총살당하는 시대
파블로 네루다 ― 독재에 맞서 삶을 긍정한 시인
잭 시라이 ― 스페인에서 전사한 비국민
파블로 카잘스 ― 첼로와 지휘봉을 무기로
사코와 반제티 ― 20세기를 상징하는 사법 살인
에른스트 톨러 ― 바이에른 혁명의 한 줄기 빛
카임 수틴 ― 뿌리 뽑힌 자의 불안
바실리 칸딘스키 ― 대상이 나를 방해한다
에리히 케스트너 ― 잔혹한 시대의 증인이 되어
숄 남매 ― 아무도 미워하지 않는 자의 죽음
안네 프랑크 ― 희망 없는 죽음을 향해
살바도르 아옌데 ― 칠레의 길을 위한 싸움
빅토르 하라 ― 두 손이 으깨어지더라도
에르네스토 체 게바라 ― 새로운 인간을 향하여
폴 니장 ― 반격하는 앙가주망
프란츠 파농 ― 인간에게 절망하지 않기 위하여
프리모 레비 ― 미래를 위한 증인
갓산 카나파니 ― 팔레스타인인의 초상
하비 밀크 ― 게이 해방운동의 상징
사에키 유조 ― 일본과의 대결, 그리고 객사
아이미쓰 ― 국가가 강요하는 죽음을 꿰뚫은 눈
가모이 레이 ― 최후의 자화상 화가
마키무라 고우 ― 경이로운 혁명적 상상력
오구마 히데오 ― 마구 지껄여라!
하라 다미키 ― 온몸이 기도가 되어
가네코 후미코 ― 국가로부터의 독립투쟁
하세가와 데루 ― 새장을 박차고 날아오른 비둘기
리하르트 조르게 ― 일본의 침략전쟁에 맞선 스파이
오자키 호쓰미 ― 고독한 단독 혁명가
아그네스 스메들리 ― 세계를 질주한 프리랜스 혁명가
가와카미 하지메 ― 이상을 살아간 구도자
에브리 만 ― 부끄러움을 아는 소시민
안중근 ― 아시아의 평화를 위하여
김구 ― 파란만장한 역사의 파노라마
홍범도 ― 중앙아시아에서 스러진 항일의병장
김산 ― 비극 속에서 단련된 혁명가
양징위 ― 낮에는 만주국, 밤에는 양징위의 나라
이극로 ― 민족어 없이 민족은 없다
조문상 ― 죽음마저 빼앗긴 조선인 전범
김사량 ― 빛을 찾는 굴신운동
윤동주 ― 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러러
김지하 ― 민주화투쟁을 상징한 집합적 인격
박노해 ― 노동의 새벽을 노래한 얼굴 없는 시인
윤이상 ― 해방을 갈망한 상처 입은 용
이진우 ― 조선인 부락에서 나타난 괴물
양정명 ― 피해자의 고통과 가해자의 죄를 지고
오기순 ― 독재와 맞선 어머니

맺음말 ‘난민의 세기’에 새긴 묘비명
역자 후기

지은이·옮긴이

서경식 지음

1951년 일본 교토시에서 자이니치 조선인 2세로 태어나 1974년 와세다대학 문학부 프랑스문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도쿄게이자이대학 현대법학부 교수로 재직 중이다. 2006년 봄에 성공회대학교 연구교수로 한국에 2년간 체류하면서, 일본 사회의 우경화, 예술과 정치의 관계, 국민주의의 위험성 등에 대해 널리 알렸다. 저서로 『소년의 눈물』, 『디아스포라 기행』, 『사라지지 않는 사람들』, 『난민과 국민 사이』,『고뇌의 원근법』, 『언어의 감옥에서』, 『나의 서양미술 순례』, 『나의 서양음악 순례』, 『나의 조선미술 순례』, 『나의 이탈리아 인문 기행』 등이 있다. 『소년의 눈물』로 1995년 일본 에세이스트클럽상을 받았고 『시대의 증언자 쁘리모 레비를 찾아서』로 2000년마르코 폴로상을 받았다. 2012년에 민주주의 실현과 소수자들의 인권 신장에 기여한 공로로 제6회 후광 김대중 학술상을 수상했다.

독자 서평
서평 쓰기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