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사랑은 블루

베키 앨버탤리 장편소설 | 신소희 옮김
2017년 4월 3일 출간 예정

“항상 블루 생각뿐이다. 어쩌겠는가,
내 마음이 항상 그쪽으로만 흐르는 걸.”

열여섯 살 고등학생 사이먼은 아직 커밍아웃하지 않은 게이 소년이다. 연극부에서 뮤지컬 연습에 몰두하는 한편, 교내 인터넷 게시판에서 만난 소년 블루와 온라인 ‘썸’을 타고 있다. 어느 날 사이먼은 연극부 괴짜 마틴에게 이메일을 들키고, 문자 그대로 협박을 당하기 시작한다. 마틴과 치어리더 애비가 커플이 되게 도울 것인가, 내 뜻과 상관없이 전교에 아웃팅당할 것인가.
위기 속에서도 블루와 주고받는 이메일은 하루하루 달콤해져 가고, 마침내 사이먼은 결심한다. 이제 나만의 익숙한 공간을 벗어나 한 걸음 내딛을 때가 온 것이다. 억지로 등을 떠밀려 나오기 전에. 세상에서 가장 사랑스러운 소년과 행복해질 기회를 놓치기 전에.

세계 20여 개국 판권 계약 화제의 베스트셀러
FOX 2000 영화 제작 중

“유쾌하고 즐거우며, 동시에 가슴이 찢어지도록 아프다.”
_앤드루 스미스, 『메뚜기 정글』 저자

“특별한 책. LGBTQ 문학이 그토록 자주 놓치곤 하는 연애 초기의 달콤하고 낭만적인 감정에 초점을 맞춘다.”
_VOYA

“놀랍도록 관찰력 있는 어느 십대 소년의 일기장을 훔쳐 온 게 아닌지 정말 의심스럽다.”
_팀 페덜, 『예전보다 멋진 네이트』 저자

“최고의 러브스토리…… 이야기가 끝난 후에도 차마 등장인물들을 놓아줄 수 없어서 계속 마음속에 담고 살아가게 되는 이야기.”
_알렉스 산체스, 『무지개 소년들』 저자

2015년 퍼블리셔스 위클리 선정 올해의 청소년책
2016년 윌리엄 C. 모리스 신인상 수상

출간된 도서

10 +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