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화와 근대

최한기 사상에 대한 음미

박희병 지음

발행일 2003년 9월 5일
ISBN 8971991658 03150
면수 242쪽
판형 국판 148x210mm
가격 12,000원
분류 고전 단행본
수상∙선정 2003 동아시아출판인회의 동아시아 100권의 책
2003 동아일보 올해의 책
주요 내용

최한기의 사회사상과 정치학을 중심으로 사상사적 음미를 시도한 이 책은, 최한기 사상에서 근대성을 확인하는 데 급급했던 기존 연구의 시각, 문제의식, 방법에 문제제기를 하면서 역사적 근대(=서구적 근대)라는 기준으로는 포착되지 않는 최한기 사상의 의미 있는 사상소(思想素)들을 발견하고 그의 사상의 총체적 면모를 파악하기 위해 ‘근대성찰적’ 시각으로 최한기 사상에 접근한 책이다. 근대성찰적 관점은 역사적 근대를 직시하면서도 그 문제점을 동시에 읽고자 하며, 더 나아가 역사적 근대와는 다른 근대기획, 즉 근대구상의 가능성을 열어둔다는 점에서 ‘근대확인적’ 관점과 구별된다.
저자는 이러한 방법론적 고민을 깔고 최한기 사상에 대한 기존 연구의 오류들을 바로잡고 있으며, 동시에 칸트나 후쿠자와 유키치(福澤諭吉, 1834∼1901), 강유위(康有爲, 1858∼1927) 등 서유럽과 동아시아 사상가들과 나란히 세워 최한기 사상의 독창성을 새로운 각도에서 평가하고 있다. 또 근대성에 입각하여 긍정성만 부각되어 온 최한기 사상의 문제점과 한계를 집요하게 파헤치고 비판적으로 검토하면서, 그의 사상이 21세기 한국의 사상적 모색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 수 있을지를 구상하고 있다. 최한기 연구뿐만 아니라 그간의 한국학이 근대로의 내발적 진입을 확인하는 것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었음을 상기해 볼 때, 이 책의 접근법은 우리의 의식과 삶을 규제하고 있는 근대와 관련된 각종 이데올로기에 대한 비판적 고찰의 기회를 제공해줄 것이다.

차례

책머리에

문제와 방법

왜 최한기인가
기존 연구의 문제점
이 책의 접근법
최한기의 기본 개념어에 대한 예비적 확인

다섯 가지 주제를 통한 최한기 사상의 음미

서양을 보는 눈
세계주의
자연과 인위-최한기의 정치학과 그 생태주의적 음미
평화주의
학문의 통일

논의의 심화와 확대

이욕(利欲)의 긍정과 그 한계-사적(私的) 자율성의 문제
문예의 폄하
사민평등의 문제
‘공치'(共治)의 의의와 한계
학문정치
운화(運化)의 절대화
경험론/관념론
자족적 체계
국민, 국민국가
성인(聖人)의 상대화
고(古)와 금(今)-금(今)의 사상
글쓰기의 특징
근대와 베끼기
최한기와 후쿠자와 유키치(福澤諭吉)
중체서용론/문명개화론/동도서기론
동서도기취사론(東西道器取捨論)
최한기와 강유위(康有爲)
최한기와 홍대용-겸손한 주체 개념
강화도 조약에 대한 최한기의 입장
최한기 사상과 개화사상의 상위점
저항적 주체
개화기 공간과 최한기 사상의 운명
글을 끝내며


찾아보기
덧붙이는 말

지은이·옮긴이

박희병 지음

현재 서울대학교 국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저서로 『한국전기소설의 미학』, 『한국의 생태사상』, 『운화와 근대』, 『연암을 읽는다』, 『유교와 한국문학의 장르』, 『저항과 아만』, 『연암과 선귤당의 대화』, 『나는 골목길 부처다-이언진 평전』 등이 있으며, 『나의 아버지 박지원』, 『고추장 작은 단지를 보내니』, 『골목길 나의 집-이언진 시집』 등의 역서와 논문 다수가 있다.

박희병의 다른 책들

독자 서평
서평 쓰기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